김돈곤 군수 “인구 5만 자족도시 기반 반드시 마련”- 민선 8기 역점 추진전략 5가지 발표
상태바
김돈곤 군수 “인구 5만 자족도시 기반 반드시 마련”- 민선 8기 역점 추진전략 5가지 발표
  • 미디어 청양(media cheong yang)
  • 승인 2022.07.20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돈곤 청양군수는  20일 군청에서 7월 정례 브리핑을 열고
‘인구 5만 자족도시 기반 마련’ 등 민선 8기 최우선 역점
추진전략 5가지를 발표했다.

김돈곤 청양군수는 ‘인구 5만 자족도시 기반 마련’ 등 민선 8기 최우선 역점 추진전략 5가지를 발표했다.

그러나 군민 모두가 역량을 결집해야 실현 가능하다고 김 군수는 강조했다.

김 군수는 20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7월 정례 브리핑을 열고 “우리 군은 안타깝게도 소멸 위기 지자체로 분류되고 있다”라면서 민선 8기 인구증가 방안을 제시했다.

김 군수의 인구증가 추진전략은 대규모 친환경 산업단지 조성과 적극적인 기업 유치다.

인구증가 없이는 청양군이 소멸할 수 있다는 위기에 따른 것이다.

또 충남 산림자원연구소 등 기관 유치, 차별화된 귀농ㆍ귀촌 정책에 따른 외지인 유입, 사회적경제 기반의 청년층 유입과 일자리 제공, 지방소멸 대응 기금 확보, 고향사랑기부제 적극 활용 등을 인구증가 구체적 방안으로 김 군수는 내놨다.

이와함께 김 군수는 인구 5만 자족도시 기반 마련 외에 농업인이 행복한 지역 조성, 최고 수준 건강 100세 복지 모델 창출, 관광객 500만 명 시대 개막, 주민 중심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역점 전략으로 발표했다.

군의 민선 8기에는 먹거리 종합타운 본격 가동, 3안(安) 감동 프로젝트 완성, 월 150만 원 소득 중소농가 1,000곳을 육성한다는 것.

군은 건강 100세 복지 모델을 창출하기 위해 어린이에서 어르신까지 촘촘한 돌봄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전국을 선도하는 농촌형 행복 정책을 추진하는 한편 보건의료원 기능을 강화하여 10개 읍․면에 통합돌봄센터와 의료․ 순환 버스를 배치하기로 했다.

또한, 군은 앞으로 가족문화센터와 평생학습센터를 개관, 보육복지와 교육복지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군은 관광객 500만 명 시대 개막을 위해 699억 원 규모 관광자원 개발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 남들이 견주지 못하는 청양군만의 경쟁력 관광자원을 조성하기로 했다.

주민 중심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해서는 10개 읍면을 주민자치회로 전환을 완료, 주민의 권한을 강화하고 스마트 청양 군민운동을 지역공동체 결속의 구심점 운동으로 전개한다는 것이 군의 복안이다.

김 군수는 끝으로 “민선 8기 군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많은 것을 준비하고 있다”라면서 전 마을 이장 무료 건강검진, 노인회장과 새마을지도자 수당 지급, 청년ㆍ신혼부부 공공주택 건립, 문화예술재단 설립 등을 약속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